전북 전주·완주, 아동친화도시 위한 아동정책 함께 머리 맞대

시, 28일 전주시 아동정책참여단과 완주군 어린이청소년 의회가 함께하는 체험 워크숍 개최
양 시·군 아동참여기구 아동 60명, 완주군 아동친화시설 방문해 체험하며 소통의 시간 가져

안진구 기자 | 기사입력 2023/10/28 [14:27]

전북 전주·완주, 아동친화도시 위한 아동정책 함께 머리 맞대

시, 28일 전주시 아동정책참여단과 완주군 어린이청소년 의회가 함께하는 체험 워크숍 개최
양 시·군 아동참여기구 아동 60명, 완주군 아동친화시설 방문해 체험하며 소통의 시간 가져

안진구 기자 | 입력 : 2023/10/28 [14:27]

 아동참여기구 교류 활성화를 위한 체험 워크숍 [ 사진 = 전주시청]  © 안진구 기자

 

[시사더타임즈 / 안진구 기자]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인 전주시와 완주군의 아동들이 맞춤형 아동정책을 함께 만들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전주시는 28일 완주군 일원에서 전주시 아동정책참여단 30명과 완주군 어린이청소년 의회 30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완주 아동참여기구의 교류 활성화를 위한 체험 워크숍을 개최했다.

 

전주·완주 상생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워크숍에서 참여한 아동들은 먼저 오전 시간에는 청소년센터 고래와 아동옴부즈퍼슨 사무소를 방문해 각 아동참여기구에 대한 소개 및 아동정책을 공유했다.

 

이어 오후에는 아동놀이시설인 놀토피아를 찾아 또래 친구들과 함께 체험을 즐기며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다.

 

시는 이번 워크숍이 아동친화도시로 인증받은 전주시와 완주군의 아동참여기구 간 교류 활성화로 이어져 아동들의 눈높이에 맞는 아동정책 발굴 및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주시 아동정책참여단은 813세 아동으로 구성되어 3월부터 12월까지 활동하고 있으며, 온라인 밴드를 통해 일상생활 속 의견제안 활동을 하고 있다.

 

김종택 전주시 복지환경국장은아동친화도시인 전주시와 완주군이 이번 체험 워크숍을 통해 아동참여기구 간 교류가 활성화 되어 아동정책에 대한 논의가 더 활발하게 운영되길 바란다면서 아동이 시민으로 존중받고 행복한 아동친화도시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체험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전주시 관련기사목록
  • 시민 중심 전주 관광 브랜드 확장, ‘성과공유’
  • 전북 전주시, 변화된 시대, 도시계획 규제 개선 이어간다!
  • 전북 전주시· 한국농어촌공사, 지역 농업 발전과 관광산업 활성화 ‘동행’ 약속
  • 전북 전주시, 관광의 외연을 넓히고, 체류형 관광도시로 나아가기 위한 몸부림
  • 전북 우범기 전주시장, 국가 예산 확보 위한 막바지 ‘총력전’
  • 대한민국 영화 촬영 일번지 전주, 세계적인 영화촬영소와 영화산업 발전 논의
  • 전북 전주시, 내년도 480명 대상 공공근로사업 추진
  • 전북 전주시, 성폭력 없는 안전한 일상, ‘빛을 밝혀요!’
  • 전북 전주·완주, 아동친화도시 위한 아동정책 함께 머리 맞대
  • 전북 전주시, 대한민국 대표 문화도시 꿈꾼다!
  • 전북 전주시청 민원실, 1호 여권 신청자 탄생
  • 우범기 전주시장, 전주의 위대한 도약 위해 여성단체와 머리 맞대
  • 전주시, SNS 활용한 시민소통 “잘했다”
  • 2023 전주문화재야행(夜行) ‘선선한 가을밤 떠나는 특별한 시간여행’
  • 전북 전주시, 장애 아동·청소년 양육자·교사 대상 성교육 실시
  • 전주시, 첨단 AI 기술 도입으로 더 똑똑해진다.
  • ‘제3회 한바탕전주 시민대토론회’ 참가자 모집
  • 전북 전주시, 추석 명절 앞두고 안전한 수질관리 ‘집중’
  • 전북 전주시보건소, 재난 대응체계 강화교육 실시
  • 전북, 전주시, 추석 명절 24시간 교통 대책 가동
  •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