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영화 촬영 일번지 전주, 세계적인 영화촬영소와 영화산업 발전 논의

아바타, 뮬란 등의 작품 촬영된 뉴질랜드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 대표단 29일 전주 방문·협력사업 논의
상림동 전주영화종합촬영소와 고사동 전주영화제작소 등 영화·영상시설 현장도 방문

안진구 기자 | 기사입력 2023/11/29 [17:04]

대한민국 영화 촬영 일번지 전주, 세계적인 영화촬영소와 영화산업 발전 논의

아바타, 뮬란 등의 작품 촬영된 뉴질랜드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 대표단 29일 전주 방문·협력사업 논의
상림동 전주영화종합촬영소와 고사동 전주영화제작소 등 영화·영상시설 현장도 방문

안진구 기자 | 입력 : 2023/11/29 [17:04]

  뉴질랜드 쿠메오대표와 면담중인 우범기 전주시장과 배우 정준호 [ 사진 = 전주시청 ]  © 안진구 기자

 

[시사더타임즈 / 안진구 기자] 대한민국 영화 촬영 일번지로 불리는 전주시(시장 우범기)가 아바타뮬란’, ‘메가로돈등의 영화가 촬영된 세계적인 영화촬영소인 뉴질랜드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와 영화산업 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전주시는 29일 유성환 대표를 비롯한 뉴질랜드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Kumeu Film Studios) 방문단이 전주시와의 협력사업 등을 논의하기 위해 전주를 찾았다고 밝혔다.

 

이번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 대표단의 전주 방문은 지난 5월 전주시의회 문화경제위원회가 뉴질랜드를 방문해 유성환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 대표와 전주시 영화·영상산업 활성화를 논의한 후 업무 협력을 이어가기로 뜻을 모으면서 성사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 대표단은 이날 우범기 전주시장과 이기동 전주시의회 의장을 만나 전주시 영화·영상산업의 발전 방향과 지속가능한 협력사업 추진 등에 대해 논의했다.

 

대표단은 또 전주지역 내 영화 관련 대학과 상림동 전주영화종합촬영소, 고사동 전주영화제작소 등을 차례로 방문해 전주시의 영화·영상 관련 인프라를 확인하고, 전주시에 필요한 전략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하기도 했다.

 

또한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는 뉴질랜드 오클랜드 서부에 위치한 약 271000(82000)의 면적의 영화촬영소로, 사운드스테이지와 실내 수중촬영 탱크, 실외 바다 촬영 풀 등 영화 촬영을 위한 최적의 환경을 갖추고 있다. 현재 디즈니와 BBC 등 해외 제작사의 작품들을 꾸준히 유치하면서 인력과 유학, 관광, 분장, 소품, 미용 등 지역 내 영화 관련 산업들과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있다.

 

전주시의 경우 올해로 24회를 맞이한 전주국제영화제의 성장을 이뤄낸 독립영화의 상징도시이자 기생충수리남’, ‘스물다섯 스물하나등 최근 5년간 98편의 영화와 드라마가 촬영된 대한민국 지역 로케이션 촬영의 중심지로서 영화의 도시, 전주라는 브랜드를 각인시켜왔다.

 

시는 영화제작소(디지털독립영화관) 전주영화종합촬영소 전주 독립영화의 집 K-Film 버추얼 스튜디오 및 특성화 세트장 한국형 영화 효과음원 DB 및 플랫폼 구축 후반제작시설(색보정, 음향마스터링) 등 영화의 기획·개발단계부터, 사전제작, 촬영, 후반작업까지 지원할 수 있는 원스톱 제작지원 인프라도 꾸준히 확충하고 있다.

 

시는 향후에도 영화·영상을 기반으로 한 경제효과 창출을 위해 영화펀드 조성 및 투자를 통한 창업생태계 활성화 영화산업 클러스터 구축 글로벌 영화산업 도시, 전주브랜딩 등 산업화 전략을 마련하고 추진할 계획이다.

 

동시에 글로벌시장 공략 및 지역 영화산업 육성을 위해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와 같은 글로벌 영화촬영소와 영화제작사, OTT(Over The Top) 플랫폼 기업 등과도 꾸준히 협력해나갈 방침이다.

 

이기동 전주시의회 의장은 우리 의회의 뉴질랜드 방문이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의 전주 방문 계기로 이어지게 된 것을 매우 의미있게 생각한다향후 전주시와 쿠메오의 적극적인 교류 활동을 통해 양자가 상생 발전할 수 있는 길을 모색하는데 의회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우범기 전주시장은 전주는 전주국제영화제가 열리는 도시이자 기생충 등 다양한 영화가 촬영되는 대한민국 대표 영화의 도시라며 이번 방문을 기점으로 쿠메우 필름 스튜디오와 적극적인 협력관계를 쌓고 전주시가 지역적 한계를 벗어나 글로벌시장을 공략하는 한국 영상콘텐츠 수출 전진기지로 도약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전주시 관련기사목록
  • 시민 중심 전주 관광 브랜드 확장, ‘성과공유’
  • 전북 전주시, 변화된 시대, 도시계획 규제 개선 이어간다!
  • 전북 전주시· 한국농어촌공사, 지역 농업 발전과 관광산업 활성화 ‘동행’ 약속
  • 전북 전주시, 관광의 외연을 넓히고, 체류형 관광도시로 나아가기 위한 몸부림
  • 전북 우범기 전주시장, 국가 예산 확보 위한 막바지 ‘총력전’
  • 대한민국 영화 촬영 일번지 전주, 세계적인 영화촬영소와 영화산업 발전 논의
  • 전북 전주시, 내년도 480명 대상 공공근로사업 추진
  • 전북 전주시, 성폭력 없는 안전한 일상, ‘빛을 밝혀요!’
  • 전북 전주·완주, 아동친화도시 위한 아동정책 함께 머리 맞대
  • 전북 전주시, 대한민국 대표 문화도시 꿈꾼다!
  • 전북 전주시청 민원실, 1호 여권 신청자 탄생
  • 우범기 전주시장, 전주의 위대한 도약 위해 여성단체와 머리 맞대
  • 전주시, SNS 활용한 시민소통 “잘했다”
  • 2023 전주문화재야행(夜行) ‘선선한 가을밤 떠나는 특별한 시간여행’
  • 전북 전주시, 장애 아동·청소년 양육자·교사 대상 성교육 실시
  • 전주시, 첨단 AI 기술 도입으로 더 똑똑해진다.
  • ‘제3회 한바탕전주 시민대토론회’ 참가자 모집
  • 전북 전주시, 추석 명절 앞두고 안전한 수질관리 ‘집중’
  • 전북 전주시보건소, 재난 대응체계 강화교육 실시
  • 전북, 전주시, 추석 명절 24시간 교통 대책 가동
  •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