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 이젠 다른 나라 일이 아니다.

부안군 규모 4.8 진도 Ⅴ 지진 발생,
전북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1단계 발령

송종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18:34]

지진, 이젠 다른 나라 일이 아니다.

부안군 규모 4.8 진도 Ⅴ 지진 발생,
전북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1단계 발령

송종영 기자 | 입력 : 2024/06/12 [18:34]

 부안군 규모 4.8 진도 Ⅴ 지진 발생, 전북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1단계 발령 이미지(1) 

 

 부안군 규모 4.8 진도 Ⅴ 지진 발생, 전북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1단계 발령 이미지(2)

 

부안군 규모 4.8 진도 Ⅴ 지진 발생, 전북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1단계 발령 이미지(3)

 

부안군 규모 4.8 진도 Ⅴ 지진 발생, 전북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1단계 발령 이미지(4)


[시사더타임즈 / 송종영기자] 12일 오전, 부안에서 지진이 발생해 이젠 우리나라도 지진 안전지대가 아님이 확인됐다.

 

6120826분 부안군 남남서쪽 4km 지역에서 규모 4.8 진도의 지진이 발생했다.

 

올해 전북자치도에서는 2.0이상 지진이 지난 2월 익산에 이어 2건이 발생된 것이다.

 

3.5 진도지진은 지난해 7월 장수에서 발생한 이후 10개월만으로, 지난 78년 계측이 시작된 이후부터 전북에서 발생한 지진 중에 이날 지진이 최대치이다.

 

이번 전북자치도의 진도는 부안, 김제, 정읍, 고창 군산 순창 익산 , 나머지 시군은 으로 계측됐다.

 

 

진도는 거의 모든 사람들이 느낄 수 있으며, 창문이 깨지고, 불안정한 물건은 넘어지는 정도, 는 실내에 있는 많은 사람들이 느낄 수 있고, 주간에 실외에 있는 사람은 거의 느끼지 못하는 정도이 창문이 흔들림, 서있는 차들은 눈에 띄게 흔들리게 된다,

 

진도는 실내에 있는 사람들이 꽤 느낄 수 있는 수준, 많은 사람들이 지진으로 인식하지 못하는 정도이다.

 

현재까지 지진을 느꼈다며 소방과 경찰에 접수된 유감 신고는 119건이 며, 피해접수는 창고 벽 균열 및 주택 유리창 파손 등 3건이 접수됐다.

 

전북자치도에서는 6120830분부로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1단계를 발령했으며, 13개 협업기능 및 14개 시군이 비상상황을 유지하고 있다.

 

전북자치도는 이날 9시 행안부장관 주재 회의를 가졌으며, 이어서 행정부지사와 도 관련부서와 14개 시군과 지진 상황에 대한 대처를 논의했으며, 특히 댐·저수지 등 관련 시설에 대해 수시 점검을 비롯해 도민 행동요령 등을 적극 홍보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병관 전북자치도 행정부지사는 기상청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추가적인 여진 발생 여부를 모니터링하고 대비하겠다, “다른 재난과 달리 지진은 발생을 예측할 수도 없기에 도민들께서는 행동요령을 숙지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당부한다고 말했다.

 

우리나라도 지진에 안전지대가 아님이 확인된 만큼 지진에 대한 대비책 등 안전점검과 안전수칙 등 지진에 대해 전국적인 차원에서 대비해야 할 것으로 보여진다.

  • 도배방지 이미지

지진 관련기사목록
  • 지진, 이젠 다른 나라 일이 아니다.
  •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