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전주한옥마을 1500만 관광시대 ‘청신호’

지난 1월~2월 전주한옥마을에 305만3939명 다녀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배 이상 증가
- 지난해 사상 최고인 1129만4916명보다 더 많은 여행객 올해 전주한옥마을 찾을 것 기대

안진구 기자 | 기사입력 2023/05/04 [14:01]

전북 전주한옥마을 1500만 관광시대 ‘청신호’

지난 1월~2월 전주한옥마을에 305만3939명 다녀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배 이상 증가
- 지난해 사상 최고인 1129만4916명보다 더 많은 여행객 올해 전주한옥마을 찾을 것 기대

안진구 기자 | 입력 : 2023/05/04 [14:01]

전주 한옥마을 전경 [ 사진 = 전주시청 ]   © 안진구 기자

 

[시사더타임즈 / 안진구 기자] 국가대표 관광지인 전주한옥마을에 지난 1월과 2월 두 달 동안 3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다녀간 것으로 분석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로, 1500만 전주한옥마을 관광객 시대를 여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시는 이동통신기록을 활용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 지난 1월과 2월 두 달간 전주한옥마을에 3053939명이 다녀갔다고 4일 밝혔다.

 

앞서 지난해의 경우 1월과 2월 전주한옥마을에 올해의 절반 수준인 1308159명의 관광객이 다녀갔으며, 이러한 상황 속에서도 전주한옥마을을 찾은 연간 관광객 수는 11294916명으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시는 이러한 수치를 토대로 올해 전주한옥마을이 1500만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을 것으로 조심스럽게 예상하고 있다.

 

실제로 전주한옥마을은 올해 문화체육관광부·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한국관광 1006회 연속 선정된 대한민국 대표 여행지로 손꼽힌다. ‘한국관광 100은 내국인은 물론 외국인들이 꼭 가볼만한 대표 관광지 100개소를 2년에 한 번씩 선정하는 문체부 대표사업으로, 전주한옥마을은 12년째 국내 대표 여행지로 인정을 받은 셈이다.

 

시는 대한민국 관광거점도시이자, 최근에는 지난달 26일 동아시아 문화도시 전주 개막, 27일 전주국제영화제 개막 등을 통해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또 더 많은 관광객이 전주한옥마을을 방문할 수 있도록 유도하기 위해 지난달 말 경기전 인근에 관광객에게 휴식공간 및 관광정보를 제공할 여행자 라운지를 개소했으며, 올 연말에는 태조로 초입에 한옥마을 국제관광안내소도 생긴다.

 

오는 5월부터 7월까지는 매주 주말과 휴일에 경기전 광장 등 한옥마을 일대에서 ‘(가칭) 한옥마을 LIVE’ 행사도 펼쳐지고, 5월 말부터 10월 중순까지 매주 금·토요일 오후 8시부터는 한옥마을 야간상설공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한옥 마당에서 즐기는 한옥정원콘서트 경기전 광장에서 열리는 시립예술단 공연 전주세계문화주간 밤의 궁원 왕과의 산책 수문장 교대식 실록각 포쇄재현 전주문화재야행 2023 전주조선팝 페스티벌 1593 전주별시 전주대표축제 전주독서대전 등 다양한 축제 및 공연·문화체험 프로그램이 전주한옥마을을 주무대로 펼쳐지게 된다.

 

이외에도 시는 한옥마을 온라인 및 낭만체험 스탬프투어 운영 한옥마을 자율거리공연단및 플랫폼 운영 한옥마을 문화장터 한옥마을 방송국 별별체험단(수공예체험) 운영 등 다양한 콘텐츠 및 체험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관광객의 이동동선을 확대하고 여행 만족도를 높여 한옥마을을 체류형 여행지로 만든다는 구상이다.

 

황권주 전주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전주한옥마을을 찾은 관광객이 편안하게 여행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다양한 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해 한옥마을의 구석구석을 체험하고 알아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오랫동안 머물고 싶은 체류형 관광지 전주한옥마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한옥마을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의 편의를 위해 다국어 공식 누리집과 SNS(블로그, 인스타그램, 카카오톡 채널), 카카오톡 여행정보 상담 채널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한옥마을 체험 안내지도 제작 배부 등을 통해 여행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