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말 이쑤시개 먹는 식품 아니다.

식품으로서의 안전성 검증된 바 없어

김상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1/26 [21:55]

녹말 이쑤시개 먹는 식품 아니다.

식품으로서의 안전성 검증된 바 없어

김상환 기자 | 입력 : 2024/01/26 [21:55]

                           ▲ 녹말 이쑤시개  © 김상환 기자


[시사더타임즈 / 조 윤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녹말 이쑤시개는 식품이 아니며, 식품으로 안전성이 검증된 바 없는 만큼 위생용품 용도에 맞게 사용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식약처는 누리소통망(SNS) 중심으로 유행하는 녹말 이쑤시개 섭취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또한 최근 위생용품인 녹말 이쑤시개를 기름에 튀겨 식품처럼 섭취하는 영상이 SNS을 중심으로 어린이·청소년 사이에서 유행하고 있어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쑤시개는 식품이 아닌 위생용품으로, 위생용품은 국민이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물품 중 인체에 직·간접적으로 접촉하는 일회용 컵·숟가락·이쑤시개·빨대 등이다.

 

식약처는 위생용품의 성분·제조방법·사용 용도 등에 대한 기준·규격을 설정해 안전성을 관리하고 있으나, 식품으로서의 안전성은 검증된 바 없으므로 녹말 이쑤시개를 섭취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또 앞으로도 위생용품을 올바르게 사용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는 등 안전한 위생용품을 소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녹말 이쑤시개 관련기사목록
  • 녹말 이쑤시개 먹는 식품 아니다.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