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먹거리 제조업체 집중 점검

김상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08 [10:57]

어린이 먹거리 제조업체 집중 점검

김상환 기자 | 입력 : 2024/03/08 [10:57]

       ▲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누리집]  © 김상환 기자


[시사더타임즈 / 김상환 기자] 어린이 기호식품 제조업체에 대한 집중 점검이 실시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어린이가 주로 섭취하는 가공식품을 제조하는 업체 총 1600여 개소를 대상으로 오는 11일부터 15일까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또한 업체의 위생상태와 식재료 보관 상태 등을 점검하고, 특히 가공식품 100여 건을 무작위로 수거해 기준·규격 항목에 대한 검사도 실시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지난해 어린이 기호식품 제조업체 총 980개소를 점검해 10곳을 적발했는데, 주요 위반사항은 영업자 준수사항 위반(4) 건강진단 미실시(2)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 등 기타 위반(4) 등이었다.

 

이번 합동 점검은 지난해 영·유아용 이유식의 표시기준 위반 등 사례를 계기로 마련했다.

 

식약처와 지자체는 어린이들이 주로 섭취하는 가공식품 중심으로 사전 안전관리를 강화할 방침이다.

 

점검 대상은 ·유아용 이유식 ·유아를 섭취 대상으로 표시·판매하는 식품 어린이가 간식으로 주로 먹는 사과, , 딸기, , 고구마 등 건조식품 어린이 기호식품 중 초콜릿, 캔디, 음료류를 제조하는 업체다.

 

주요 점검 내용은 원재료 및 함량 표시기준 소비(유통)기한 경과 또는 무표시 원료 보관·사용 기준 작업장 위생관리 생산 및 원료수불 관련 서류 작성 건강진단 위생모·마스크 착용 준수 여부 등이다.

 

식약처는 이번 점검 결과에 따라 위반업체에 대해 행정처분하는 등 엄정하게 조치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 하반기에도 어린이가 주로 먹는 식품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해 어린이 먹거리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어린이 기호식품에 대한 국민의 관심은 어느 분야보다 높다 할 것이다. 어린이 먹거리 안전관리는 단속 때만이 아니고 수시 점검해야할 부분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어린이 먹거리 관련기사목록
  • 어린이 먹거리 제조업체 집중 점검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