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도지사, 장마철 대비 예찰 활동 나섰다.

침수위험 높은 지하차도, 하천변 등 안전대책 직접 확인
지진으로 산사태 등 2차피해 우려, 취약지역 집중관리 지시
위험기상 예보 시 선제적 예찰 및 통제를 통한 안전관리 철저

송종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7/06 [08:21]

김관영 도지사, 장마철 대비 예찰 활동 나섰다.

침수위험 높은 지하차도, 하천변 등 안전대책 직접 확인
지진으로 산사태 등 2차피해 우려, 취약지역 집중관리 지시
위험기상 예보 시 선제적 예찰 및 통제를 통한 안전관리 철저

송종영 기자 | 입력 : 2024/07/06 [08:21]
김관영 도지사, 장마철 침수취약 지하차도 직접 점검 이미지(1)

 

 

  김관영 도지사, 장마철 침수취약 지하차도 직접 점검 이미지(2)

 

 

   김관영 도지사, 장마철 침수취약 지하차도 직접 점검 이미지(3)

 

 김관영 도지사, 장마철 침수취약 지하차도 직접 점검 이미지(4)

 

[시사더타임즈 / 송종영 기자] 전북자치도가 여름철 장마철 대비 인명피해 우려 지역에 대한 예찰활동에 나섰다.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는 기후변화로 장마철 강우가 지속됨에 따라 하천주변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지하차도에 대해 시군과 함께 현장점검에 나섰다.

 

김 지사는 3일 침수로 인한 인명피해 발생 가능성이 높은 전주시 서신동의 서신지하차도를 방문해, 벽면에 설치된 인명탈출시설 뿐만아니라 CCTV, 자동차단시설, 수위계, 전광판, 음성통보시스템 등 전반적인 침수대비 안전시설들을 꼼꼼히 확인했다.

 

서신 지하차도의 인명탈출시설은 김 지사가 추진한 팀별 벤치마킹 아이디어 사업의 일환으로 도에서 특별교부세 8억원을 확보해 차량통행이 많고 하천 인접한 전주시 서신지하차도, 안덕원지하차도, 월드컵지하차도에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시범적으로 설치했다.

 

또한, 지하차도에는 공무원, 경찰, 일반 시민 등 담당자 4인을 지정해 비상시 즉각적인 선제 조치를 취하도록 하고, 지하차도 통제기준의 최대 침수심을 15cm 이하로 지침을 바꿨다.

 

전북자치도는 추가적으로 지하차도 자동차단시설이 설치되지 않은 정읍시 2개소, 익산시 4개소, 김제시 1개소 총 7개소에 자동차단시설 설치를 추진하고 있다.

 

또한 지난 5월 15일부터 오는 10월 15일까지 5개월동안 여름철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기상상황 상시 모니터링과 인명피해 우려지역에 대한 예찰활동 강화 등을 추진하고 있는 상황이다.

 

김 지사는 점검활동을 펼치며 지하차도 뿐만 아니라 침수가 우려되는 반지하주택, 하천 인근 저지대 등에도 가능한 행정력을 총동원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하라고 관계관들에게 지시했다.

 

또 “최근 발생한 지진으로 지반이 약해져 산사태 등 취약지역에서의 피해가 우려된다, “취약지역에 대해 집중 관리하고 예찰활동을 통해 강수로 인한 2차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여름철 장마 인명피해 지역에 대한 예방 활동으로 올 여름 피해를 입는 지역이 없어야 할 것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장마철 대비 예찰 관련기사목록
  • 김관영 도지사, 장마철 대비 예찰 활동 나섰다.
  • 광고
    광고
    광고
    광고